바위섬

파도가 부서지는 바위섬
인적없던 이곳에
세상 사람들 하나둘 모여들더니
어느밤 폭풍우에 휘말려
모두 사라지고
남은것은 바위섬과
흰파도라네

바위섬
너는 내가 미워도
나는 너를 너무 사랑해
다시 태어나지 못해도
너를 사랑해

이제는 갈매기도 떠나고
아무도 없지만
나는 이곳 바위섬에
살고 싶어라

by 곤난해 | 2007/11/24 00:48 | 즐기자~ | 트랙백 | 덧글(0)

트랙백 주소 : http://bluelimn.egloos.com/tb/1037428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         :

:

비공개 덧글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